• home
  • english

제목 워~~~얼마나 기다려떤가.... 작성일 00-10-02
글쓴이 미스타한 조회수 11,005

본문

홈페이지가 엄따는게 나의 맘을 아프게 했었는데, 이제야 그 막이 열렸군요.

시기가 조~~~옴 늦은감이 있쥐만, 정말 추카하고 싶습니다.

친구넘들 회사에 다 있는 홈페이지가 없어서 알게 모르게 기두 죽구.... 흑흑

 이젠, 나두 말할 수 있다.

울회사두 이따구..... 아자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이전글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. 2000-11-30
다음글 1초를 잡아라 2000-09-03